시사만평 05/13/22

19에서 
20으로
지나간 5년이 생각나지 않을
그런…
같은 선의 상식과 공정을 바라보고 
내편 니편이 아닌 
우리로 
…
앞으로의 5년을 기대해 본다.

– JP의 커피한잔

관련 기사

시사만평 08/12/22

구멍뚫린 하늘아래 수마가 할퀴고 지나간 그자리 무너진 마음과 휩쓸려간 민심위에 겹겹히 쌓이는 탄식과 한탄 … 저꼴 보려고 뽑아놨나… … – JP의 커피한잔